철학의 이해 E형 노자의 칼 장자의 방패 김시천 6장 장자의 유(遊 노닒)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철학의 이해 E형 노자의 칼 장자의 방패 김시천 6장 장자의 유(遊 노닒)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요약
1, 월하탄금도
2, 놀이와 노닒(遊)
3, 장자의 遊사상
4, 소요유(小搖遊)의 의미

감상

참고문헌

본문내용

요약

1, 월하탄금도(月下彈琴圖)

달이 둥글게 떠 있는 밤에 선비는 그 달빛을 바라보며 거문고 타고 있는데 달빛을 받아 더 조용하게 느껴지는 밤이다. 귀를 더 가까이 기울이면 거문고 소리가 들리고 거문고 소리의 사이사이에 뒤쪽에서 시중드는 아이의 물 끓이는 소리도 들린다. 슬쩍 나뭇가지를 스치는 바람 소리도 들린다. 조금 있으니 아이가 달이는 차 향기가 조용히 퍼지면서 달빛 속에는 선비의 거문고 연주를 잘 살피다가 빈 찻잔에 말없이 채우는 모습이 보인다. 이렇게 옛날 선비님들은 거문고를 친구들과 함께 연주하기도 하고 감상하기도 했지만 혼자 자연 속에서 거문고 연주하는 것을 멋이라고 생각하고 마음을 편안하게 다스리는 방법이었다. 그림에 빠져 보면, 달빛을 바라보며 거문고 타는 선비, 달빛을 받아 더 조용한 밤 풍경. 그림 속의 소리에 조금 더 귀를 기울이면 거문고 소리 여백을 타고 물 끓이는 소리도 들리고, 슬쩍 나뭇가지를 스치는 바람 소리도 들릴 것 같다. 옛 선인들의 정신세계를 표현한 걸작이라는 생각이 든다.

“이러한 정경이 담긴 ‘월하탄금도(月下彈琴圖)’라는 그림은 그래서 무현탄금도 라고 불리기도 한다. 화가가 꿈꾸는 세계를 그린 것인지 아니면 옛 선인 가운데 누군가를 그린 것인지 정확히 알 수는 없지만 그림 속의 주인공은 줄 없는 거문고를 연주하고 있다.” <노자의 칼, 장자의 방패> 김시천, 211p

이 경윤(1545~1611)은 조선 시대 중기의 사대부 화가이다. 본관은 전주이며, 자는 수실, 호는 낙차 또는 학록이다. 서화에 능했던 그는 성종의 열한 번째 아들인 이성군 이관의 증손이다. 그의 동생인 이경윤과 아들 위징도 모두 그림과 글씨를 잘하였고 중국에 사신의 일행으로 두 차례 다녀오기도 하였다.

참고문헌

철학의 이해, 한국방송통신대학교출판문화원
김시천, 책세상
  • 가격2,900
  • 페이지수8페이지
  • 등록일2018.09.12
  • 저작시기2018.9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6323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