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삼국 시대의 사회 변천 고찰 - 신분제 변동을 중심으로 -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후삼국 시대의 사회 변천 고찰 - 신분제 변동을 중심으로 -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들어가는 글

2. 통일 신라의 말기 그리고 후삼국 시대의 형성과 통일

3. 신라 사회의 폐쇄성

4. 후삼국 시대의 신분제 변동
1) 골품제를 탈피한 인재 등용
2) 지역차별에서 벗어난 인재등용
3) 성주의 자립

5. 후삼국 시대의 의의

6. 나오는 말

본문내용

한 국가의 통일과 분열은 역사의 진행과정에서 계속 반복되어왔다. 우리나라에 2번의 삼국시기와 통일의 시기가 있었으며, 가까운 중국이나 일본 역시 분열과 통일의 시기가 있었다. 일반적으로 통일의 시기를 안정기로 생각할 수 있으며, 분열의 시기를 불안정기로 생각할 수 있다. 통일의 시기가 상대적으로 분열의 시기보다 사회의 변화와 분쟁이 적기 때문이다. 하지만 통일이 지속되는 시기를 사회의 변화가 적었기 때문에 침체기로도 보며, 분열이 지속되는 시기에는 사회의 변화가 끊임없이 일어났기 때문에 역동의 시기로 보기도 한다. 고구려, 백제, 신라의 삼국에서 신라가 통일하는 삼국시대와, 후고구려(태봉:泰封), 후백제, 신라의 삼국에서 후고구려를 대신하여 생긴 고려가 통일한 후삼국시대가 그것이다. 우리는 두 번의 삼국 시대를 불안정기로 보지 않고 역동의 시대로 본다. 국가의 경쟁으로 군사, 문화, 생활 등 여러 면에서 놀라운 발전이 일어나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우리는 두 번의 삼국 시대에서 첫 번째 삼국 시대에만 더 많은 관심을 갖는다. 이는 6백년이 넘는 세월을 삼국으로 나뉘어져 있었기에, 우리 역사에서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반면에 두 번째 삼국 시대는 고려가 통일하기전의 혼란기정도만 생각한다. 그렇기 때문에 당시의 사회모습이나, 삼국간의 관계는 우리의 관심 밖의 일이었다. 하지만 두 번째 삼국 분열기는 역사적 의미가 매운 큰 시기이다. 통일 고려라는 중세시대로 넘어가는 전환점이기도 하며, 1천년가까이 내려온 골품제(骨品制)를 대신하는 새로운 지배체제가 등장하는 시기이기도 하다. 즉 기존의 사회체제가 붕괴되면서, 그것들을 대신하는 새로운 사회체제가 들어서는 시기인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두 번째 삼국의 시대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통일 신라 하대의 분열부터 알아보아야 할 것이다. 우리는 통일신라 하대의 사회 분열부터 고려의 삼국 재통일까지의 과정을 살펴보고, 그 과정에서 보이는 사회 변천 모습, 특히 신라의 골품제가 무너지고 새로운 지배층이 대두되는 모습에 대해 알아볼 필요가 있다.

해당자료는 한글2002나 워디안 자료로 한글97에서는 확인하실 수 없으십니다.

참고문헌

국사편찬위원회, 『한국사 11 - 신라의 쇠퇴와 후삼국』,서울 탐구당문화사, 1996,
이기백,『한국사 신론』, 서울 일조각, 1999
김기흥, 『새롭게 쓴 한국고대사』, 서울 역사비평사, 1993,
삼국사기 권 제 50(열전 제10)

키워드

후삼국,   신분제,   골품제,   성주,   호족
  • 가격1,500
  • 페이지수8페이지
  • 등록일2006.09.13
  • 저작시기2006.8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363837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