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서평/요약/줄거리] 모르는 여인들 _ 신경숙 저 - 생각과 느낌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독후감/서평/요약/줄거리] 모르는 여인들 _ 신경숙 저 - 생각과 느낌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세상 끝의 신발
화분이 있는 마당
그가 지금 풀숲에서
어두워진 후에
성문 앞 보리수
숨어 있는 눈

본문내용

을 던진다. “너, 그때 왜 내게 그랬어?” 라며 자신을 떠났던 이유를 묻는다. 채와의 만남 이후 과거의 군화의 억눌림으로부터 풀려나게 되고, 인공관절 수술을 받은 남편의 병실로 돌아와 남편의 발을 닦아준다.
예전에 묻지 못했던 질문들을 뒤로 한 채 세월이 한참 지난 후 그때를 회상하면서 왜 그때 묻지 못했을까 생각하곤 한다. 물어볼 힘을 그때 가졌더라면 하는 생각에 어느새 시간을 과거로 돌려놓고 거기에 서서 다시 묻는 자신을 상상해 본다. 그렇게 소통하여 자신을 치료하는 것이다. 비록 이것이 현실에서는 불가능할지라도 말이다.
문학평론가 권희철은 모르는 여인들이 함축하는 것은 우리의 삶이 극단적인 고립 속에서 경화되는 것을 막고, 사람들 사이의 관계의 그물로 짜이도록 하기 위해 필요한 인간적 조건들이라고 말한다. 사실 우리는 전통적으로 관계의 정서로 살았다. 서구의 개인주의 사상이 들어오면서 독립된 존재로서의 개인을 강조하기 시작했지만, 아직도 우리에게는 관계의 정서가 많이 남아 있다. 특히 중심에서 떨어져 있는 발레리나와 마라톤 아주머니와 같은 소설 속의 주변 인물들의 존재가 함의하는 것도 결국 우리 모두가 서로 연결되어 있음을 보여주려는 것이다.
  • 가격1,5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12.11.27
  • 저작시기2011.1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77754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