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통신대학교/언어와생활/통신언어-경어법-북한언어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방송통신대학교/언어와생활/통신언어-경어법-북한언어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통신언어의 특징과 유형별 특성에 대해 정리해 보시오.
2. 성별에 따른 언어 차이에 대해 설명하시오.
3. 남북한 언어의 이질성의 관점에서 북한 언어의 여러 가지 특징에 대해 정리해 보시오.
4. 국어의 경어법과 언어예절에 대해 설명하시오.
5. 특정한 때의 인사말에 대해 설명하시오.

본문내용

.〃
〃우리나라는 신년에 어른에게 세배를 하는 풍습이 있는데, 이 때 ‘절 받으세요.’, ‘앉으세요.’라는 단어는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세배 자체가 인사이기 때문에, 그냥 절만하면 되며, 이를 받은 어른은 ‘소원 성취하게.’라는 말을 해주면 된다. 다만, ‘만수무강하십시오.’와 같은 건강을 비는 인사는 듣는 이의 기분을 상하게 할 수 있음으로 자제하는 것이 좋다
2) 축하의 말
교재에 따르면 〃우리말은 축하할 때 주로 ‘축하합니다.’라는 말이 쓰이는데, 상대에 따라 ‘축하드립니다.’란 용어를 쓸 수도 있다. 칠순, 팔순, 구순과도 같은 특별한 생일잔치 때에는 ‘내내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만수무강하십시오.’라는 단어가 쓰이기도 한다. 이외에도 축하는 결혼, 출산, 정년 퇴임때 많이 사용된다.
3) 문상
교재에 따르면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얼마나 슬프십니까?’,‘뭐라 드릴 말씀이 없습니다.’,‘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등의 용어가 사용되며, 상주는 ‘고맙습니다.’,‘드릴 말씀이 없습니다.’,‘올릴 말씀이 없습니다.’ 등으로 화답하여 고마움을 표시하면 된다.〃
4) 건배할 때
교재에서는 〃‘위하여!’라는 단어를 건배용어로 주로 사용하지만, 장소·연령·모임 등의 성격에 따라 선창하는 내용이 달라진다.〃 필자 주변에서는 “한잔합시다.”, “자~자~한잔씩 드십시다.”라는 용어가 사용되기도 한다.
참고문헌
논문
장경현, 2013, 「인터넷 언어의 종결어미 회피 현상 연구」.
2. 사이트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http://encykorea.aks.ac.kr/Contents/Item/E0074512)
  • 가격1,5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21.01.29
  • 저작시기2020.6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44344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