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잎 소설vs영화
본 자료는 4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해당 자료는 4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4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꽃잎 소설vs영화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序


Ⅱ. 本

1. 소설 『저기 소리없이 한 점 꽃잎이 지고』
1) 줄거리
2) 인물 분석
(1) 소녀
(2) 남자 󰡐장󰡑
(3) 󰡐우리󰡑
(4) 오빠
(5) 그 밖에 인물
3) 주제
(1) 역사의 폭력성
(2) 저항적 자아와 도피적 자아의 분열

2. 소설과 영화의 차이
1) 주제 의식
2) 소설에서 영화로

3. 사회물로서의 영화 《꽃잎》


Ⅲ. 結

본문내용

작을 촉구하고 있는 것이다.
【참고자료1】
12.12사태
1979년 12월 12일 전두환, 노태우 등이 이끌던 군부 내 사조직인 \'하나회\' 중심의 신 군부세력이 일으킨 군사반란사건.10.26사건으로 대통령 박정희가 살해된 후 합동수사본부장을 맡고 있던 보안사령관 전두환과 육군참모총장이자 계엄사령관인 정승화 간에는 사건수사와 군 인사 문제를 놓고 갈등이 있었다. 전두환 등의 신 군부세력은 군부 내 주도권을 장악하기 위하여 정승화가 김재규로부터 돈을 받았다고 주장하고, 10.26사건 수사에 소극적이고 비협조적임을 내세워 정승화를 강제 연행하기로 계획하였다. 이를 실천에 옮기기 위하여 11월 중순 국방부 군수차관보 유학성, 1군단장 황영시, 수도군단장 차규헌, 9사단장 노태우 등과 함께 모의한 후 12월 12일을 거사 일로 결정하고 20사단장 박준병, 1공수여단장 박희도, 3공수여단장 최세창, 5공수여단장 장기오 등과 사전 접촉하였다. 그리고 12월 초순 전두환은 보안사 대공처장 이학봉과 보안사 인사처장 허삼수, 육군본부 범죄수사단장 우경윤에게 정승화연행계획을 수립하도록 지시하였다. 이 계획에 따라 12일 저녁 허삼수, 우경윤 등 보안사 수사관과 수도경비사령부 33헌병대병력 50명은 한남동 육군참모총장 공간에 난입하여 경비원들에게 총격을 가하여 제압한 후 정승화를 보안사 서빙고 분실로 강제 연행하였다. 한편, 총장의 연행에 저항할지도 모르는 특전사령과 정병주, 수경사령관 장태완, 육군본부헌병감 김진기는 보안사 비서실장 허화평에게 유인되어 연희동 요정의 연회에 초대되었다. 연회 도중 총장의 연행사실이 전해지자 정병주, 장태완 등의 육군장성들이 대응태세를 갖추려 하였으나, 이미 전두환이 박희도와 장기오에게 지시하여 국방부와 육군본부를 점령하게 함으로써 육군지휘부를 무력화시킨 후였다. 이와 같은 일련의 사태진전은 당시 대통령 최규하의 재가 없이 이루어졌다. 사후 승인을 받기 위하여 신 군부세력은 최규하에게 압력을 가하여 총장연행 재가를 요청하였으나 거절당하였다. 이에 신 군부세력은 국방장관 노재현을 체포하여 그를 통하여 대통령이 총장연행을 재가하도록 설득하였다. 결국 최규하는 13일 새벽 정승화의 연행을 재가하였고, 이후 신 군부세력은 제 5공화국의 중심세력으로 등장하였다.12.12사태의 주도세력은 전두환과 노태우가 대통령으로 재임한 1993년 초까지 12.12사태는 집권세력에 의하여 정당화되었으나, 그 후 김영삼 정부는 하극상에 의한 쿠데타적 사건이라고 규정하였다.
5.18민중항쟁
1980년 5월 18일에서 27일까지 전라남도 및 광주 시민들이 계엄령 철폐와 전두환(全斗煥) 퇴진, 김대중(金大中) 석방 등을 요구하여 벌인 민주화운동. 발발 당시에는 불순분자와 폭도들에 의한 난동으로 규정되었다가 1988년 6공화국 출범 직후 국회에서 광주민주화운동으로 정식 규정하였고, 1988년 11월 사건규명을 위한 국회청문회를 개최했다.
원인은 박정희(朴正熙)의 오랜 군사독재가 통치능력을 상실한 일련의 사태, 즉 1979년의 신민당 총재 김영삼(金泳三) 제명파동, 같은 해 10월 16일의 부마사태(釜馬事態), 10월 26일 김재규(金載圭)에 의한 대통령 박정희 시해사건(10.26사태) 등이 초래한 국가적 위기를 전두환을 중심으로 한 신 군부가 12.12하극상을 통하여 군부를 장악하고 군사독재의 연장을 통하여 해결하려 한 데서 비롯되었다. 신군부세력이 1980년 5월 17일 비상계엄전국확대조치를 발표하고 민주인사들을 체포 투옥하기 시작하자 광주에서 공수부대의 과잉진압과 이에 반발하는 학생 시민 연대가 자연발생적으로 생겨났다. 5월 18일부터 시작된 시민항쟁은 시민자치와 민주주의공동체 구현 등 많은 이야기를 남기고 27일 새벽 2만 5,000명에 달하는 군을 투입한 무력진압에 정부공식 발표 사망 191명, 부상자 852명을 내고 막을 내렸다.
이 사건을 계기로 한국의 사회운동은 1970년대의 지식인 중심의 운동에서 민중운동으로의 변화를 가져왔고, 국민들의 대미인식(對美認識) 변화와 함께 사회운동의 목표로 민족해방 사회주의 등이 본격적으로 거론되는 기점이 되었다.
【참고자료2】

특 징
프롤로그
전지적 시점&우리(오빠친구들)의 시점 - 권유적인 어구
(ex: 실성한 한 소녀를 보면 따뜻하게 대해 달라.)
제1절
남자의 시점 - 주관적 서술문체
(ex: 그는 그 이유를 모르는 채 그녀에게서 “영원히 각인된 상처조각과 그 상 처 조각이 숨쉬고 있는 수치스런 흔적들”을 발견한다.)
제2절
그녀(소녀)의 1인칭 시점 - 독백체
(ex: 그 혼란스런 기억 속에서 오빠가 지난해 죽었다는 소식을 들은 후,
어머니가 몸에 구멍을 만들며 죽은 일이 회상된다.)
제3절
우리(오빠친구들)의 시점 - 객관적 서술
(ex: 죽은 친구의 동생인 ‘그녀’를 찾아 수소문 끝에 그녀가 옥포댁에서 일주 일 간 심부름을 하다가 종적 없이 사라졌음을 확인한다.)
제4절
그녀(소녀)의 시점 - 독백체
(ex: 빛이 부드럽게 내 몸을 감싸는 것이 죄스럽고 무서워진다.)
제5절
남자(장)의 시점 - 주관적 서술체
(ex: 그녀의 실성에는 무언가 그의 한정된 상상력을 훨씬 뛰어넘는 것,
더 강한 것, 더 끔찍한 무엇이 있을 것으로 그는 생각된다.
제6절
우리(오빠친구들)의 시점 - 객관적 서술체
(ex : 그녀를 찾는 우리는 대천에서 김상태를 만나 그가 그녀를 병원에 입원 시켰다는 전말과 함께 ~(생략) 알게 된다.)
제7절
그녀(소녀)의 시점 - 독백채
(ex: 눈앞에 검은 휘장이 자신이 만들어낸 것임을 그녀는 깨닫는다.)
제8절
남자(장)의 시점 - 주관적 서술체
(ex: 그녀에게서 점점 더 강한 증폭과 깊이로 그녀가 겪었을지도 모르는
소문의 도시전체를 보았다.)
제9절
그녀(소녀)의 1인칭 시점 - 독백체
(ex: 그녀는 ‘내 끔찍한 범죄의 자리’에서부터 자신에게 검은 휘장이
씌었음을 안다.)
제10절
우리(오빠친구들)의 시점 - 객관적 서술체
(ex: 우리는 대천에서의 그녀(소녀)의 수색을 결국 단념하고 서울로 돌아온 다. 기차 속에서 우리는 그녀를 본 것 같은 집단 착시 현상을 일으킨다.)
  • 가격9,660
  • 페이지수14페이지
  • 등록일2014.05.28
  • 저작시기2014.3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920546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