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블랙(Black)』을 보고 철학을 생각 하다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영화 『블랙(Black)』을 보고 철학을 생각 하다 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선생이 있고, 미셀에게는 데브라이 사하이 선생이 있다. 역경을 딛고 일어서는 인간승리의 한 장을 보고 삶의 존재가치를 새삼 느끼게 한다. 미셀에게 스승을 만나지 못한 삶을 상상해 보면, 미셀은 블랙 그 자체로 짐승보다 못한 삶을 살았을 것이다. 사라와의 오해는 물론이고, 부모에게 천추의 한으로 가슴에 못이 되었을 것이다. 영화 『불랙』을 보고 나는 나도 모르게 눈물을 흘렸다. 마치 나에게 사하이 선생이 지금까지의 미셀을 가르쳐 주는 것 같아서이다. 나는 다행히 눈과 귀를 갖고 있지만, 세상과 온전히 소통할 수 있는가 자문(自問)하여 본다.
오르테가(Jose Ortega y Gasset 1883-1955)는 삶은 존재기획(存在企劃)이며, 인간은 일종의 드라마라고 했다. 이는 삶의 스토리가 나에 의하여 만들어 진다는 것이다. 미셀은 고뇌하는 삶을 선택하였다. 미셀의 성공은 한결같은 40년 동안의 ‘삶의 만듬’에 있다. 우리가 자주 하는 등산의 묘미는 한 걸음 두 걸음이 아닌 한 발자국, 한 발자국으로 산을 넘고 계곡을 지나는 것이다. 나는 60부터 뒤늦은 학문을 시작 하였다. 진리(眞理)의 빗물 한 방울, 한 방울이 화분을 적시는 즐거움을 기다려 보련다.
  • 가격8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16.03.10
  • 저작시기2016.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99625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