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학기 동서양고전의이해 중간시험과제물 A형(설득의 정치)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목차

[설득의 정치], 키케로, 김남우, 성중모, 이선주 옮김, 민음사, 89쪽에서부터 120쪽까지



- 목 차 -

1. [설득의 정치] 요약

2. [설득의 정치] 독후감



<함께 제공되는 참고자료 한글파일>
1. 설득의 정치 결론.hwp
2. 설득의 정치 내용 중 인상 깊은 구절 발췌.hwp
3. 설득의 정치 독후감, 인상적인 구절과 느낀점.hwp
4. 설득의 정치 독후감.hwp
5. 설득의 정치 줄거리.hwp

본문내용

1. [설득의 정치] 요약

키케로는 로마의 탁월한 정치가로서 토론과 연설에 있어 그를 필적할 만한 사람이 없다고 한다. 지금까지 전해지는 그의 54개의 연설문 중 이 책이 실은 7개의 연설문 중의 하나인 ‘부패의 화신을 법정에서 물리치다’에 대해 정독한 후 요약해 보고자 한다.

이 연설문은 속주민을 수탈한 시킬리아 속주의 총독이었던 베레스의 고발인의 변호인으로 키케로가 한 탄핵연설문이다.

키케로는 베레스의 막대한 재산의 영향으로 재판의 신성함과 진실이 외면될 경우 1)심판인들에게 피고인이 있었고 피고인에게 고발자가 있었으나 국가에는 진정한 재판이 없었음을 알게 될 것이라고(93쪽) 하며 재판초기부터 법무관과 심판인들에게 정당한 재판을 촉구하며 끝까지 이 논조로 설득을 늦추지 않는 것을 볼 수 있다.
키케로는 베레스가 노골적으로 속주민들의 돈을 약탈했던 것처럼 돈으로 심판인단을 매수하려는 계획과 시도 또한 분명히 들어나도록 행동했다고 주장한다. 또한 키케로는 베레스를 국고를 횡령하고 아시아와 팜필이아의 고혈을 짜내며 시민담당 법무관으로 타인의 재산을 약탈하고 속주 시킬리아를 도탄에 빠뜨리고 파괴한 자로 비난하고 있다.




- 중략 -
  • 가격7,300
  • 페이지수8페이지
  • 학년/학기2학년/1학기
  • 해당자료학과전학과
  • 자료출간일2018.03.12
  • 파일형식압축파일(zip)
  • 자료번호#1047407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