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영전략론] ZARA(자라)-외부환경과 핵심역량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경영전략론] ZARA(자라)-외부환경과 핵심역량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어떤 외부환경이 향후 몇 년 동안 자라의 경쟁 방식에 영향을 줄 거라고 생각하는가?

2. 경쟁자들이 자라의 공급망을 모방하는 것이 쉬울까? 아니면 어려울까?

3. 의류 이외의 다른 산업에서도 고객에게 빠르게 제품을 제공함으로써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가? 만약 그렇다면 어떤 산업이, 왜 그렇다고 생각하는가?

4. 자라가 고객을 위해서 만들어낸 가치는 무엇인가?

5. 자라의 경쟁 방식 및 경쟁을 위해 활용한 역량을 살펴보았을 때 자라가 아웃소싱할 영역이 있다고 생각하는가? 만약 있다면 어떤 영역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

본문내용

회사에 대해 한 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삼성전자의 스마트폰들은 제조를 베트남에서 하지만 제조담당 자체를 삼성전자에서 하고 있다. 반대로 애플은 디자인과 설계까지만 애플이 담당하고 나머지 조립과 제조 부분을 폭스콘같은 아웃소싱 업체에 맡기고 있다. 제조 부분을 아웃소싱을 한다면 생산성을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고 몸집이 너무 큰 기업은 환경변화에 적응하기 힘들다는 말들을 극복 할 수 있다. 판매가 부진하면 주문을 조금 넣고 판매가 상승세일 때 주문을 많이 넣는 방식으로 한다면 인건비, 건물유지비, 지대 등등 회계장부에서 지출이나, 부채로 잡히는 많은 부분들을 절감할 수 있다.
하지만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자라는 아웃소싱을 하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한다. IT쪽은 아무리 변화가 빨라도 상반기 하반기로 제품 출시가 결정되어서 디자인과 설계도면들이 오면 생산라인을 정비하고 그 제품을 생산하기위한 준비를 할 시간이 충분하다 하지만 패스트패션이 장점인 자라가 아웃소싱을 한다면 빠른 생산라인의 변화와 다른 SPA브랜드와의 차별성이 떨어질 것이 분명하다. 이미 공급망과 유통채널을 확보해둔 자라로써는 아웃소싱을 해서 얻는 이득보다는 아웃소싱을 하지않고 우리나라의 삼성전자 같이 모든 부분을 자체적으로 처리하는게 경영에 효율성을 가져다 줄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덧붙여서 자라의 생산공장을 다른 SPA업체의 아웃소싱으로 사용하는 역발상을 한다면 어떨까하는 생각이 들었다. 그러면 폭스콘같이 제조업 부분에서도 규모의 경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이고 다른업체에 대해 영향력까지 행사할 수 있는 핵심우위를 달성할 것이라고 생각된다.
  • 가격1,0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20.12.07
  • 저작시기2019.11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4166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