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문화)안전, 웰빙, 스마트여행을 위한 건강관리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해외문화)안전, 웰빙, 스마트여행을 위한 건강관리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서론………………………………1
2. 본론………………………………1
3. 결론………………………………4
참고문헌…………………………4

본문내용

용하는 것이 필수적인 일이 되는 것이다. 이를 위해 문화적 폐쇄성과 자국이기주의를 보일 수 있는 집단주의 민족문화를 지양하고, 세계 시민적인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국제기구에 참여하고 국제사회에 공헌해야 할 것이다.
세대 간 차이는 있지만, 실제로 한국은 개방화와 세계화를 경험하며 외국인에 대해 상당히 오픈된 자세로 포용적으로 변화하고 있다. 하지만 일본, 중국 등 한국과 경쟁하는 자본이나 문화에 대해서는 적극적인 태도보다 경계하고 방어하는 태도를 취하고 있다. 한국인 개개인은 ‘열린’ 민족주의 방향이지만 집단, 공동체 수준은 여전히 방어적인 태도를 취한 결과이다. 하지만 이러한 경향은 남북이 분단된 상황에서는 필수적으로 남북한을 통합할 정신적 원동력으로 작용할 것이며, 다만 우리는 그러한 원동력은 간직하며 21세기에 걸맞은 새로운 민족주의의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 것이다. 그러기 위해서 사회 내부의 민주주의를 확장하여 국내에 있는 외국인에 대한 배타적 태도를 거두어야 할 것이다. 이는 정체성에 기반을 둔 시민적 민족주의의 전환으로 가능하다. 또한 환경문제와 같은 공공의 이익을 위해 인접국가와 협력하는 모습으로 또 다른 범세계적 정체성을 만들어 나가는 태도가 필요할 것이다.
3. 결론
지금까지 한국인의 민족문화가 역사적 흐름에 따라 어떻게 형성되고, 그것이 현재에 어떤 문제를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 알아보았다. 한 말부터 시작되어 나라를 수호하기 위해 고착화 된 ‘저항적 민족주의’는 정책에 따라 적절하게 변형되어 그 명맥을 유지해왔다. 이는 다른 사라 사람들과 어울리고 통합되기 보다는 민족끼리만 어울리는 모습을 보이며 ‘닫힌’ 민족주의의 양상으로 보였다. 하지만 점차 세계화됨에 따라 이러한 모습은 국제사회에서 도태되는 현상만을 가져올 뿐이다. 그렇지만 유일한 분단국가를 통일 시킬 원동력 또한 민족정신인 만큼, 이를 구시대적 유물로 청산하기보다 국제사회에 걸맞은 ‘열린’ 민족주의 정신으로 국제사회에 공헌하고, 끼리끼리 어울리는 모습보다, 다 같이 함께 어울리고 다가가는 모습으로 변해야 할 것이다.
참고문헌
김현숙 (2006). 한말 \'민족\'의 탄생과 민족주의 담론의 창출. 한국동양정치사상사연구, 5(1), 117-140.
윤인진, 김귀옥 (2005). 민족문제의 재성찰. 한국사회학회 심포지움 논문집, 119-144.
리춘자 (2001). 《우리》와 한국의 집단문화. 중국조선어문, 2001(6), 30-31.

추천자료

  • 가격1,400
  • 페이지수6페이지
  • 등록일2017.12.14
  • 저작시기2017.7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40767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