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학 ) 사람의 중심은 아픈 곳 입니다 라는 명재를 중심으로 낮은 곳의 평화를 서술하세요 일본군위안부 할머니 등의 증언을 토대로 평화의 개념을 서술하세요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사회학 ) 사람의 중심은 아픈 곳 입니다 라는 명재를 중심으로 낮은 곳의 평화를 서술하세요 일본군위안부 할머니 등의 증언을 토대로 평화의 개념을 서술하세요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를 가르치는 것은 거시적으로는 아무도 모르는 일처럼 여겨질 수 있지만 미시적으로는 길 잃은 한 마리 양을 안내하고 살 터전을 마련해주는 것과 같다. 아이들 앞에서 자신들은 부끄러운 어른이 되지 않고자 노력했고 이를 위해 민족과 문화의 뿌리가 되는 언어를 가르치는데 몰두했다.
<스파시바, 시베리아>라는 책에서 이런 구절이 나온다. ‘의사는 아픈 환자의 몸을, 판 검사나 변호사는 범죄자의 돈을, 고급승용차에서 또는 넓직한 골프장에서 비즈니스에 바쁘신 사장님은 노동자의 돈을 먹고 산다. 하여 나눔이란 누군가로부터 빼앗은 돈의 일부를 본래의 자리로 돌려놓은 가장 양심적 행위이다.’ 이 말은 교육계에서도 일맥상통한다. 일제강점기로부터 빼앗긴 우리의 언어와 문화를 본래의 자리로 돌려놓기 위해 교육이라는 나눔을 아이들에게 베풀었고 여전히 그러기 위해 노력한다. 따라서 현재 통일 평화의 시대로 나아가는 길에서 이들의 끈기있는 투지와 노력과 교육을 인정하고 지지해줘야 할 것이다.
출처 및 참고자료
①재일조선학교 역사의 산증인 재일동포 2세 ‘배영애’ 씨의 생애를 듣다
[출처] 재일조선학교 역사의 산증인 재일동포 2세 ‘배영애’ 씨의 생애를 듣다|작성자 김용필편집장
  • 가격2,8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19.05.19
  • 저작시기2019.5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99643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