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준어를 사용하는 수도권에 있는 교육 기관에서는 방언 교육을 할 필요가 없다는 주장에 대해서 찬성과 반대의 입장을 정해 토론해 봅시다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표준어를 사용하는 수도권에 있는 교육 기관에서는 방언 교육을 할 필요가 없다는 주장에 대해서 찬성과 반대의 입장을 정해 토론해 봅시다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표준어를 사용하는 수도권에 있는 교육 기관에서는 방언 교육을 할 필요가 없다는 주장에 대해서 찬성과 반대의 입장을 정해 토론

2. 참고자료

본문내용

면이 월등히 강하다는 점에서 교육기관 차원에서 방언을 교육시켜야 한다.
표준어보다 방언이 실용적인 측면이 더 많고, 방언이 화자의 생각이나 느낌을 잘 전달하는 경우도 많다는 것을 고려해야 한다. 이 때문에 과거에는 방언으로 치부되었다가 표준어로 편입된 방언도 무수히 많은데... 예를 들어 과메기는 경상도 지역에서만 사용되는 지역 방언이었지만 현재는 표준어에 편입된 상태라는 것을 들 수 있다. 표준어에는 과메기를 대체할 단어가 없었을 뿐 아니라 과메기란 음식의 특징을 살려낼 어휘조차도 없었던 것이다. 이 때문에 과메기라는 방언이 표준어로 편입되어 한국인이라면 과메기라는 음식을 과메기로만 부르게 되었다는 것이다. 이처럼 방언은 실용성이 뛰어나고, 표준어의 어휘적 공백을 메울 수 있는 효과적인 수단이 될 수 있기 때문에 무턱대고 방언사용을 금지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이치에 맞지 않는 것이다. 한국어의 어휘를 풍부하게 발전시키기 위해서라도 교육기관 차원에서 표준어뿐만 아니라 방언도 교육시킬 필요가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2. 참고자료
말을 알아야 말을 잘하지 (생각을 더하면 2) 강승임(연구기관단체인) 글 | 허지영 그림 | 책속물고기 | 2014.06.15

키워드

  • 가격7,9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22.02.04
  • 저작시기2022.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62947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