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의 음악의이해
본 자료는 3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해당 자료는 3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3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목차

* 서론

* 다성 음악

* 구(舊) 예술 (아르스안티쿠아)

* 신(新) 예술 (아르스 노바)

* 결론

* 악기론

본문내용

인데, 고도의 기술을 발휘하면 이보다 3도 위인 f'''' 까지 증가할 것이다.
- 플루트의 특성
너무 높거나 낮은 음에서 일부러 만들어 내는 소리가 아니라면 플루트는 모든 음역에서 고른 특성을 갖는다고 할 수 있다. 플루트의 기본 음색은 그 특유의 진동으로 인해 마치 연기처럼 움직이는 가벼운 느낌을 갖게 한다. 특히 주입되는 호흡의 양과 진동의 강도를 연주자가 입술로써 직접 조절하기 때문에 소리의 활동이나 특성에 미치는 연주자의 영향이 절대적이라고 할 수 있다. 또한 연주자는 소리에 경쾌한 느낌과 힘을 부여할 뿐만 아니라 부드럽게 흐르는 선율을 연주할 수 있고, 감정적 폭을 충분하게 잡을 수도 있다. 그러나 온도변화에 가장 민감한 악기이므로 수시로 음정이 떨어지거나 올라간다는 난점이 있다. 다른 관악기에 비해 플루트 주자에게 훨씬 정확한 귀가 요구되는 것이 그 때문이다.
플루트는 목관악기 중에서 하모닉스를 연주할 수 있는 유일한 악기로 보통 제3 배음을 사용해서 만들어 낸다. 그리고 빠른 트릴이나 패시지를 쉽게 연주할 수 있는 운동성이 풍부한 악기로서, 리드가 없기 때문에 더블이나 트리플 텅잉, 플러터 텅잉도 다른 목관악기에 비해 훨씬 자유롭게 할 수 있다.
- 플루트의 분류
1. 피콜로 : 피콜로는 작은 플루트란 뜻이다. 크기에 있어서 플루트의 절반밖에 안 되면서 관악기 중에서는 음색이 가장 높다. 실제 음이 악보 음보다 한 옥타브 높다. 음색은 투명하고 높은 음역선 날카로운 소리가 난다. 연주법과 모양이 플루트와 같으며, 주로 브라스 밴드서 사용되는데 베토벤 이후에는 오케스트라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담당한다.
2. 플루트 : 목관악기 중에서 가장 경쾌한 소리를 내는 악기로서 우아하고 영롱하며 또한 화려한 선율 악기다. 오늘날에는, 플루트를 금속으로 만들게 됨으로써 기후, 습도, 온도 등에 만족할 만한 성과를 거두고 있음은 물론이고 음질과 음색 면에서도 한결 부드럽고 청명한 소리를 얻을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소리가 쉽게 나고 고음영역이 안정되며 연주 기교면에서도 목재보다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기 때문에 오늘날 모든 연주자들이 금속제 플루트를 사용하고 있다. 플루트의 구조는 앞에서 설명한 바와 같이 HEAD, BODY, FOOT의 세부분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윗관은 위쪽 끝이 플럭(PLUG) 이라 부르는 코르크가 부착된 마개로 닫혀져 있으며 부는 구멍이 있는 마우스피스(MOUTHPIECE)가 있다. 음색은 전 음역에 걸쳐 변화가 뚜렷하지 않으며, 저음역의 음량은 빈약하나 공명이 좋고 다소 어두운 느낌을 주며, 중간 음역은 부드럽고 청순하며 화려하고, 높은 음역은 처량하고 날카롭다. 기보법은 높은음자리표를 쓰며, 실음은 기보법과 같은 소리가 난다.
3. 알토 플룻 : 플루트를 대형화한 것으로 피콜로가 플루트의 모양을 축소한 것에 비하여 이 악기는 플루트를 확대한 것이다. 보통 플루트의 최저음보다 더 낮은 G음까지 나도록 만들어져 있으며 소리 구멍도 그 간격이 넓혀지는데 교묘한 키 장치에 의해 손가락이 닿게 되어 있다. 연주기술은 플루트와 같으며, 음역은 g에서 위는 c'''까지이다. 그 음질은 굵고 부드럽지만 어두운 음향이며, 그 운동성도 악기가 크기 때문에 플루트보다 떨어진다. 그 실음은 기보보다 4도 낮아, 이조악기로 취급된다.
4. 베이스 플루트 : 이 악기는 비교적 일찍부터 제작되었는데, 1910년 밀라노 스칼라 좌의 수석 플루트주자 Abelardo Albisi 가 제작한 Albisiphone 라 불리는 동계 악기가 나오기까지는 일정한 것이 없었다.
이것은 정규 플루트의 8도 아래 c를 기본음으로 해서 만든 것으로, 1930년부터 1940년 사이에 베이스 플루트는 런던의 루달 카르테(Rudall Carte) 상회에 의해 개량, 완성되었다.
이 악기는 Albisiphone 보다 매우 진보된 것으로, 보통 플루트와 다름이 없을 정도로 조작이 수월하게 만들어져서 연주도 수월했다.
이에 계속 되는 진보는 제 2차 세계대전 이후에야 이루어졌다. 알토 플루트와 베이스 플루트에 있어서 목재는 그 중량이 증가되므로 은이나 은도금 판으로 만들어져 있으며, 낮은 c음을 내기 위해 관장(管長)은 127cm에 이른다. 음역은 c에서 c'''까지, 음질은 굴고 부드러우며 미묘하고 조용하다. 플루트나 피콜로의 D조 악기도 사용되는 경우가 있는데, 그것은 주로 취주악에 쓰일 뿐 관현악에서는 전혀 사용하지 않는다. 이것은 이조악기로서 취급되고, 실음은 기보보다 1음 높게 울린다.
  • 가격1,000
  • 페이지수9페이지
  • 등록일2006.05.11
  • 저작시기2006.5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349013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